연어를 무한리필해 먹을 수 있는 테이스티로드 맛집


이태원, 홍대, 강남은 할로윈 군단들이 장악했을거 같아 논현으로 약속을 급 변경하였습니다. 논현은 맛집, 술집, 카페 등 있을 건 다 있고 사람들이 북적거리지 않아 제가 선호하는 약속 장소중에 하나입니다. 이유야 어찌됫든 간만에 온 논현이니 무엇을 먹어볼까 열심히 검색을 하던 중에 연어를 무한으로 리필해 먹을 수 있는 베르사케란 곳을 알게되었습니다. 테이스티로드에서 수진씨가 극찬을 했다고 하니 가서 연어 10마리는 털고와야 겠다는 마음으로 발걸음을 옮겼습니다. 매장 오픈 시간이 5시 30분이여서 시간에 맞춰갔는데도 대기명단 10명... 1시간을 기다려야 한답니다. 연어와 작별인사를 해야 하나 싶었는데 사장님이 건너편에 2호점이 있다고 하여 베르사케 2호점을 방문하게 되었습니다. 자리에 앉자마자 먹음직 스러운 연어 한판이 준비되었습니다. 

 

연어와 곁들어 먹으면 좋을 샐러드와 김치 그리고 전과 튀김류가 준비가 되었습니다. 이곳은 연어만 리필해 먹을 수 있는 것이 아니라, 러드, 튀김, 전등을 다 리필해 먹을 수 있으니 양껏 셀프로 가져다 먹으면 됩니다.


생연어를 장에 찍어먹어도 좋지만, 혹 비린내 때문에 회를 잘 못먹는 사람이라면 샐러드에 양파와 연어를 넣고 버무려 먹어도 맛있습니다.


샐러드를 보면 알겠지만, 싱싱한 채소와 야채들이 듬뿍담겨 있습니다. 이렇게 샐러드에 연어를 버무려 먹으면 아삭하고 쫄깃쫄깃한 식감을 느낄수 있습니다.


혹시 연어초밥을 먹고싶으면 3000원을 추가 지불하시면 비닐장갑과 초밥용 밥이 준비되니 직접 연어초밥을 만들어서 먹으면 됩니다.


이렇게 카나페를 만들어 먹어도 맛있습니다. 가끔 크래커위에 참치를 올려서 카나페를 만들어 먹곤 하는데 연어 카나페는 처음 먹어보았지만 정말 굿굿


베르사케 2호점의 입구인데요. 2호점도 저녁시간에는 웨이팅이 생길 수 있습니다. 장사 잘되네요.


베르사케의 메뉴판인데요. 연어외에도 탕류, 안주류 등 메뉴가 다양하기 때문에 다음번 방문때에는 다른 것들도 시켜먹어바야 겠습니다.


 베르사케 1호점은 논현역 2번 출구에서 가깝고, 2호점은 3번 출구에서 가깝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서초구 반포1동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제법살만한세상

댓글을 달아 주세요